서기 2006년도 1월 3일 15시...
역사적인 수술(?)이후로 저는 안경을 벗고도 눈앞이 보이면서 강 봉사에서 탈출하는데 성공하였습니다...

글을 쓰는 서기 2006년 4월 29일 현재....
저는 수술후 회복이 완료된 상태입니다...

지난 달에는 마지막 왼쪽 봉합사도 제거했습니다.
정확하게는 이미 수술후 한 달이 넘게 시간이 지난터라, 이미 수술부위 위로 새 살이 한 겹이 생겨나고 있는 관계로 제거라기 보다는 그냥 실만 토막을 쳐놓은 상태이지요...^^;;
(의사 선생님 말씀이 이 실을 완전히 뽑아내려면 다시 마취를 하고, 살을 헤집어야 하니, 그냥 토막만 내두면 흡수된다고 하시더근영...)

그래서 어제...
역사적인 마지막 수술 후 단기 검진 날이었습니다...

이제는 지겹다못해 생각을 하지않고, 간호사 말을 듣지 않아도, 몸이 알아서 동선대로 움직여버리는 검사와 의사 선생님 면회를 끝으로 수술 후 단기 검진은 종료되었습니다....

의사 선생님 말씀이 수술 경과는 아주 좋다고 하시더군요....
현재 저의 시력은 좌우 각각 0.9 ~ 1.0 정도 입니다...^^

마지막 덧. 아직도 렌즈를 몇 번이나 압축해야 하는 암흑 시대에 살고 계시는 분들은 안경을 벗는 편안함을 느껴보심이 어떨런지? ^^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narcdev.naezip.net/ BlogIcon narcdev 2006.04.29 15:41  수정/삭제  댓글쓰기

    눈수술... 무서울 것 같아요... -_-

  2. Favicon of http://deadlink.pe.kr/tt/index.php BlogIcon deadlink 2006.04.30 22:02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런 수기에는 보통, 안경 착용 전과 착용 후의 사진을 올리는 것이 예의란 말입니다. 대부분 안과 수술을 받은 사람들은 없던 쌍꺼풀이 생기거나 있던 쌍꺼풀이 짙어지던데.. 그래서 눈에서 막막 광채 혹은 레이저가 나오던데 말입니다. 보여줘 보여줘~

  3. Favicon of http://www.moreover.co.kr BlogIcon Chester 2006.05.04 14:32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사실 이 수술을 할까 계속해서 고민을 하고 있습니다만... 일이주동안 아무것도 못한다는 것때문에 계속 지연되고 있지요... 부럽습니다.. 실행하는 용기.. 그리고 새로운 세상을 얻으심에 진심으로 축하드려요.. 수실기는 정말 한자한자 또박또박 잘 읽었습니다... 계속 고민만 할것 같아서 ..이거원.... ㅠ.ㅠ

  4. gt 2006.05.15 15:24  수정/삭제  댓글쓰기

    지난 금요일에 알티산렌즈 삽입술 하고...지금 3일 경과되었습니다. 난시가 심해서 일도 못하고, 답답증에 우울증걸릴거 같습니다. 빨리 시간이 가기만 기다려지네요.

  5. juno 2006.08.02 11:35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는 7월 20일에 이 알티산렌즈 수술을 했고 지금 거의 2주에 가까와 옵니다.
    아직 0.4, 0.2밖에 되지 않아 일상생활이 불편하지만, 여기 글을 읽어보니 당연한 과정이군요. 하지만 다음주면 좀 보일려나 기대하고 있습니다. 다만 오늘부터 난시가 좀 심해지는 것이 두통이 생기네요. 원래 이런건가요? 그리고 시력이 좋아질때 갑자기 좋아지나요? 아님 서서히 좋아지나요? 아....매우매우 답답합네당...

    • Favicon of http://blog.kangjang.net BlogIcon 건더기 2006.08.02 11:45  수정/삭제

      어느정도 때가 되면, 갑자기 애가 미친듯이 좋아집니다~~
      그 전에는 거북이가 기어가서 기다리다가 속 터지지요....ㅡㅡ;;

      (오죽하면 제가 우울증 생겼겠습니까.... orz)

  6. juno 2006.08.03 09:34  수정/삭제  댓글쓰기

    답변 감사드립니다. 때가 되면 좋아진다니 저에게 그분(?)은 언제 오실련지, 건더기님의 경우에는 언제쯤 그 미친듯이 좋아지는 사태가 발생했는지요? 궁금궁금??

  7. 강봉사 2007.01.25 00:29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랏 제댓글이 없어져 있네요..ㅡㅡ;; 지우셧나..
    저같은 경우에는 실밥도 끊고 빼내던데요..

    • Favicon of http://blog.kangjang.net BlogIcon 건더기 2007.01.26 22:19  수정/삭제

      지운거 아닙니다~ ;)

      여기말고 본 블로그에 원래 썼던 글을 여기에 옮겨왔기 때문에 그런겁니다.

      지난번에 댓글 다신 곳은 본 블로그라서리.. ^^;;;